No comments yet

워싱턴기독장학재단 한인 2세 신학생 12명에 장학금 수여

-41년째 총 451명의 2세 신학생에 장학금 전달
-이지훈, 안수지 등 12명에 2000-2500달러 장학금 전달

6월5일 토요일 오후 5시 스프링필드에 위치한 버지니아 제일 침례 교회(담임목사 김제이)에서는 1981년도부터 시작되어 한 해도 거르지 않고 이어져온 워싱턴기독장학재단의 장학금 수여식이 올해도 어김없이 열렸다.

한인 2세들의 신앙교육을 책임질 차세대 지도자 양육을 목표로 설립된 이 재단의11대 이사장인 이인천 장로의 진행으로 시작된 이번 수여식에서는 이지훈 (McCormick Theological Seminary 박사과정1년차)외 12명의 장학생에게 각각 2000~2500불의 장학금이 전달되었다. 이로써 41년에 걸쳐 이 재단의 장학금을 받은 신학생은 총451명에 달하게 되었다.

이 재단의 10대 이사장을 역임한 박상근 장로는 재단의 역사를 소개하며 “이 분들을 통해서 미국의 영계가 더욱 각성하고 또 이분들 가운데 우리의 2세 3세들을 하나님께로 더 가까이 인도하는 지도자들이 나오기를 소원한다.”고 전했고 이어 8대와 9대 이사장을 역임한 최정선, 진 이 권사가 수여자로 나와 이 자리에 대표로 참석한 이지훈, 안수지(Covenant Theological Seminary 2학년) 두 장학생에게 꽃다발과 함께 장학금을 전달했다.

교육부서에서 Pastor로 사역하고 있다고 자신을 소개한 이지훈 장학생은 “왜 내가 한인교회에서? 왜 내가 2세대를?이란 질문을 해왔었는데 이 자리를 통해 답을 얻은 것 같다”며 “하나님께서 이 땅의 젊은 영혼들에게 하나님의 말씀을 전하도록 이 길을 가게끔 하시는구나”라는 느낌을 받았다며 감사의 인사를 전했고 안수지 장학생 또한 “지난 신학교 1학년이 저에게는 도전이 되는 한 해였으며 하나님께서 제 마음을 바꿔주신 한 해였는데 2학년에 접어들면서 이렇게 지원을 받게 되어 매우 감사하다.”며 소감을 발표했다. 먼 거리에서 미처 참석하지 못한 나머지 9명의 장학생들 중 몇몇도 영상편지를 통해 감사의 메시지를 전했다.

한편 수여식을 마치고 이 일을 하면서 가장 보람있는 때가 언제냐는 기자의 질문에 이 이사장은 “아무래도 장학생들로부터 잘 하고 있다는 메일을 받을 때다.”라고 했고 또 역대수여자 중 가장 유명하게 된 사람은 누구냐고 질문하자 “필라델피아 안디옥교회 호성기 목사가 있는 것으로 알고있다.”고 답했다.

다음은 장학생 명단이다.

1.David Walker
(Southwest Baptist Theological Seminary)
2.Sarah Chang
(Trinity Evangelical Divinity School)
3.James Park
(Gordon Conwell Theological Seminary)
4.Susie Ahn
(Covenant Theological Seminary)
5.Josiah Cha
(Reformed Theological Seminary)
6.Nicholas Gwak
(Westminster Theological Seminary)
7.Timothy Lee
(Westminster Theological Seminary)
8.Gloria Park
(Alliance Theological Seminary- NYACK)
9.Issac Park
(Westminster Theological Seminary)
10.Jea W.Suh
(Asbury Theological Seminary)
11.Yuna Jeon
(Talbot School of Theology)
12.Jihun Lee
(McCormick Theological Seminary)
 
manna24news@yahoo.com

original post: https://www.manna24.com/20210606-sfwcw/

Post a comment

Copyright © 2007~2021 SFWCW.ORG.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