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 장학 재단은 1981년 워싱턴 지역 여선교회 연합회가 결성되던 같은 해에 연합회 사업의 일환으로 설립되었습니다.

설립취지는 혼탁하고 부패되어가고 있는 이 세대 속에서 우리 자녀들을 위한 신앙교육의 절실함을 깨달은 신앙있는 어머니들이 힘을 모아 청소년 교육에 사명을 갖고 공부하는 신학대학(원)생들에게 주님의 사랑과 함께 활력을 주기 위함이었습니다.

1981년 설립하여, 지난  36년동안 하나님의 인도하심으로 한 해도 거르지 않고  미국 전역에 흩어져 있는 354명 신학대학(원)생들에게 장학금을 지급해 왔습니다.

장학재단을 세워주신 하나님께 감사를 드리면서, 하나님의 부르심에 순종하여 훈련받고 있는, 우리의 후대 교계를 이끌어 갈 젊은 주님의 일꾼들에게 기도와 후원을 아끼지 않으시는 모든 분들에게 감사를 드립니다.

2017년 5월 어느날 (버지니아장로교회)
이사장 이인천 장로

우리 2세와 3세들이 대대로 창조주 하나님을 경외하며 믿음안에서 살기를 소원하며 그들의 잠자는 영혼들을 깨우고 심령에 부흥을 일으킬 영어권 사역자들을 양성하기위해 워싱턴 기독장학재단이 작은 힘을 모았습니다. 워싱턴 기독장학재단을 통해 앞으로 영성과 지성을 겸비한 훌륭한 사역자들이 많이 배출되기를 기도합니다.

2017년 5월 어느날 (워싱턴목양교회)
고문 안성식 목사